default_setNet1_2
ad29

오는 17일 전문약사 자격시험 예정

기사승인 2020.10.16  11:02:04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경기고에서 실시...10개 분과 통해 전문약사 배출

article_right_top

한국병원약사회(회장 이은숙)는 제11회 전문약사 자격시험을 17일 오후 2시간 반에 걸친 서울 경기고등학교에서 실시한다.

 

한국병원약사회는 환자를 위한 안전하고 적정한 약물 사용 및 최적의 약물치료 효과를 위해서 해당 분야의 전문적인 지식과 역량을 갖춘 임상약사 양성 목적으로 2010년 제1회 전문약사 자격시험을 실시한 이후 2019년까지 총 10개 분과 977명의 전문약사를 배출한 바 있다.

 

전문약사 자격시험 시행에 대한 보다 엄정한 관리를 위하여 2013년부터 재단법인 병원약학교육연구원(이하 재단, 원장 한옥연)에 시험 시행과 관련된 제반 사항을 위탁하여 자격시험 관련 사항은 재단 주관하에 진행된다.

 

올해 전문약사 자격시험 응시 인원은 10개 분과 총 241명으로, 역대 최고 응시인원을 기록하였다. 지난 해 응시자 177명 대비 36.2% 큰 증가폭을 보인 것은, 올해 4월 전문약사를 국가자격으로 인정하는 약사법 개정의 영향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분과별 응시 인원을 살펴보면, 노인약료가 작년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71명으로, 2년 연속 응시인원 1순위를 차지하였고, 장기이식약료는 4명으로 지난 해보다 43% 감소하였다. 2017년에 신설된 노인약료는 10개 분과 중 가장 최근에 신설되었지만, 3년 연속 가장 많은 합격자를 배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고령사회 진입과 함께 노인환자의 비중이 나날이 증가함에 따라 만성질환, 복합질환을 가진 노인환자에 대한 다약제 관리, 보다 전문적인 약료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늘어났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은숙 회장은 “전문약사 자격시험을 실시한지 올해로 10년을 맞이했다. 도입 10년만에 전문약사를 국가 자격으로 인정하는 약사법 개정안이 지난 4월 통과되면서 전문약사 자격시험에 대한 관심도 매우 높아졌다. 본회에서는 2023년부터 시행되는 국가인증 전문약사제도를 앞두고, 전문약사제도 운영준비단을 구성하여 제반 사항을 점검하고 준비할 예정이며, 보건복지부가 발주한 ‘약대 6년제 통합교육과정 및 전문약사제도 연계 방안’ 연구도 수행하고 있다. 또한, 전문약사 도입, 변천, 현황 등 지난 10년간의 자료를 집대성하여 올 11월에 ‘전문약사 백서’를 발간할 예정이다. 전문약사들이 해당 분야 약제업무 개선을 위한 연구 및 임상약료서비스 제공, 환자 안전을 위한 전문가로서의 활발한 활동을 통해 신뢰받는 병원약사로서의 위상을 더욱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올해 전문약사 최종합격자는 다음달 4일 병원약학교육연구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되며 자격증은 다음달 7일 병원약사대회를 통해 수여식을 가진다.

 

김형진 wukbar@naver.com

<저작권자 © 약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